과학에서 별자리와 점성술에서 별자리는 구분해야죠;;;;

뱀주인자리는 새로 추가된 게 아니라 원래 황도의 별자리다.

그리고 점성술 사이트 '스텔라까페'에서 올린 공지사항입니다.

============================================================================================

최근 국내에서 13번째 별자리가 추가되었다고 해서 많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잘못된 소식입니다.
하늘에 12별자리만 있는 것은 아니듯이 실제로 13번째 별자리는 원래 존재했습니다.
그것이 최근 자전축의 이동으로 13번째 별자리인 뱀주인자리를 볼 수 있게 되어
12별자리에서 13별자리로 계산을 다시 해야 한다는 식으로 기사가 났으나
실제 점성술에서 사용되는 별자리와 천문학의 별자리는 개념부터 다릅니다.

점성술에서 보는 12별자리는 자신의 위치에서 하늘을 올려다 보았을 때의
하늘을 12구분하고, 가까운 곳에 있는 별자리의 이름을 딴 것
으로
현재 화제가 되고 있는 13별자리처럼 실제 하늘의 구획과는 조금 다릅니다.
즉, 점성술의 궁(사인)이라고 할 수 있는 별자리와 실제 하늘의 별자리는
100% 위치가 일치하지만은 않기 때문에 대부분의 점성술에서는
13별자리를 사용하지 않습니다. (일부 13별자리를 사용한 점술도 있습니다)

저희 스텔라까페에서 제공되고 있는 별자리 운세 및 점성술에서는
기본적으로 점성술의 정의에 기반한 별자리를 사용하고 있으므로,
기존의 12별자리 체계를 바탕으로 파악하셔도 무방합니다.
즉, 지금 알고 계신 본인의 별자리(태양 별자리)는 그대로 생각하시면 되며
12별자리 운세 자체가 점성술의 극히 일부만을 사용하고 있는 것이기 때문에
이번 해프닝은 빙산의 일각을 어느 방향에서 보느냐에 따른 문제를
과대해석한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

또, 세계적인 점술가 스텔라 가오루코의 견해입니다.
13번째 별자리에 대한 스텔라의 견해 (애공, 회원전용메뉴네요;;;)
이 글을 보면 어떤 근거로 점술가들이 13별자리가 아닌 12궁을 사용하는지 설명되어 있습니다.

결론을 말하면 '실제' 별자리와 '점성술'의 별자리는 원래부터 달랐다는 이야기입니다.
원래부터 별자리들의 크기가 모두 똑같은 것이 아니었구요.
서양 고전점성술의 황도 도수는 회귀황도계라 하여 세차운동을 감안한 결과라고 하네요. (모 까페에서 어떤 분의 글에서 발췌했습니다. 사실 더 발췌하고 싶은데 저도 점성술은 모르기 때문에 무슨 말인지 이해가 안 되어서 가져오지 않았습니다;;)

즉, 천문학자가 '점성술에서 쓰이는 별자리는 실제 지구에서 관측되는 별자리와 같다'라고 착각해서 쓴 글이 퍼진 거죠.
과학적인 사실은 과학적인 사실, 점성술은 점성술... 따로 봐야 하는 게 아닐까요 ^^;;;

덧글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스타 프로젝트

스타프로젝트 콘서트

마우스오른쪽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