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대 브랜드의 횡포

미샤가 모 잡지사에 광고를 집행하기 위해 작년 년말 부터 협의를 하고 상호 잘 해보자

는 합의하에 광고계약을 맺었습니다.그리고 1월부터 광고가 집행되었습니다.


근데...2월달 광고가 사라졌습니다.?????  미샤의 광고를 잡지사가 무단으로 빼내버렸

습니다.계약서의 잉크가 마르기도 전에요...


자유시장 경제에서 상호간의 자유로운 계약과 그 계약에 대한 신뢰가 없다면 이게 무슨

자유시장경제라고 할 수 있겠습니까? 


알고보니 이 사건의 배후에는 모브랜드가 있었습니다.


제가  분노하는 것은 이 모브랜드가 보여준 행태입니다.


잡지사로 전화가 왔다고 합니다.모브랜드로 부터죠.그리고선 하는 이야기가 미샤 광고

를 빼내지 않는다면 그 브랜드의 광고는 물론 잡지사에 위탁하고 있는 외주물을 역시

모두 중단시키겠다 라고 했다 합니다.


이게 대명천지에서 있을 수 있는 이야기인가요?


잡지사 한곳에 광고가 빠진다고 미샤가 무슨 큰일 나겠습니까? 

미샤의 마케팅 전략에는 전혀 영향이 없습니다.

정말이지 분노하는 것은 자본의 힘을 동원하여 협박을 일삼는 작태 바로 그것입니다.



거대 자본의 힘에 휘둘릴 수 밖에는 힘없는 영세 잡지사에 어찌 측은한 마음이 없겠습니까?

하지만 협박에 굴종하는 모습과 계약을 헌신짝 처럼 여기는 마인드는 실망 이상 이라 하겠습니다.

그도 그럴것이 동일한 협박을 받은 또 다른 잡지사는 그 협박에 반발하여 오히려 미샤의 광고

를 지켜 주는 대신에 협박을 한 그 브랜드의 광고를 모두 빼낸다는 결정을 했기 때문입니다.



똥이 무서워서 피하냐? 하며 없던 일로 할까라는 생각도 해 봤습니다.

하지만 미샤가 이렇게 물러나게 된다면 미샤와의 약속을 지켜주는 타 잡지사에 대한 배반이며

협박이나 일삼는 자들은 앞으로도 그런 작태를 계속할 수 있도록 하는 공범에 불과할 것이기에 

이에 저항하고자 합니다.

이것이 미샤를 보다 공정하고 투명하게 지켜내는 작은 행동이라 생각하면서요.


=================================================================================



오늘 미샤와 어퓨를 운영하는 에이블씨엔씨의 대표님께서 올리신 글.

세상에 잡지사를 상대로 돈을 이용해서 협박이라니.....

대체 어떤 브랜드일까??

미샤가 요즘 공격적인 마케팅을 하긴 했지만

그럼 그쪽도 공격적으로 마케팅 하던가

저렇게 뒤에서 협박질이나 하다니 참..... 대단한 브랜드 나셨다. 그만큼 미샤가 위협적인가??

덧글

  • 후르츠펀치 2012/01/19 23:06 #

    왠지 에스티로더인 삘이 나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요새 미샤가 에스티로더 갈색병이랑 비교 광고 열심히 내고 있는데 그거 같아요..
  • 불꽃영혼 2012/01/19 23:37 #

    전혀 의외의 기업일 수도 있대요 ㅋㅅㅋ
  • 불꽃영혼 2012/02/01 14:46 #

    국내 L모기업이라고 하네요 ㅋㅋ 다른 로드샵을 갖고 있는 ㅋㅋ
  • 고우켄 2012/01/25 14:57 #

    이정도로 얘기가 나오면 슬슬 어딘지 까주실 능력자분들이 나오실 때도 된 듯 한데 말입니다.
  • 불꽃영혼 2012/01/25 17:02 #

    글게요..... 뭐 연휴 끝나고 일이 진행되면 나오지 않을까요??
  • 불꽃영혼 2012/02/01 14:45 #

    슬슬 기사가 나오네요 ㅋㅋ 국내 L모 기업 ㅋㅋ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스타 프로젝트

스타프로젝트 콘서트

마우스오른쪽금지